$tf 폴더

팀 파운데이션 서버(Team Foundation Server) 2012 버전부터 로컬 워크스페이스(local workspace) 에 매핑된 폴더 중 $tf 파일이 생긴 것을 알 수 있다. 이 폴더는 숨김(hidden) 속성이 적용되어 있어 안보인다면 숨김 폴더도 보이도록 윈도우 익스플로어(Windows Explorer) 에서 설정을 변경하면 된다.

이 폴더는 여러분이 주로 작업하는 작업 영역(Workspace)일 경우 생각하는 것 보다 훨씬 많은 용량을 차지하고 있다. 이 폴더는 특성상 늘어나면 늘어나지 절대 줄어들 일이 없다. 대부분의 시간이 지날수록 코드의 라인은 늘어나고 변경이 일어나는 부분도 많아진다.

이 폴더가 내심 꺼림직해서 지워도 또 다시 생긴다. 이 폴더는 Team Foundation Server 2012 버전을 쓰고 + 로컬 작업 영역(Local Workspace)로 매핑된 폴더에 생긴다. 이게 의외로 골치 이프기도 하고 문제가 되기도 한다.

$tf 폴더, 왜 생기나…

이 폴더은 네트워크가 오프라인(offline) 상태로 중앙 서버에 연결할 수 없는 경우 스텐바이(standby)하고 있다. 물론 오직 오프라인(offline)을 위한 폴더는 아니다.

팀 파운데이션 서버(Team Foundation Server) 2012 + 로컬 작업 영역(local workspace) 조합이면 백퍼 생기는 폴더다. 일종의 소스 코드의 스냅샷(snapshot) 과 메타데이터(Metadata) 정보를 가지고 있다. [1]

image-1
[이미지 참조 링크]

이 폴더가 생기는 주된 이유 중 하나가 네트워크가 오프라인(offline)이 될 때 서버로 연결할 수 없으므로 이 로컬 작업 영역을 참조하게 된다. 팀 파운데이션 서버(Team Foundation Server)는 변경집합(change set) 단위로 데이터베이스(MSSQL)에 저장하는데, $tf 안에 변경집합(change set) 정보를 데이터베이스 처럼 활용하여 저장하게 된다.

image-2
[이미지] $tf 폴더 내부 구조, 각 파일은 zip 압축이 되어있다.

정체성을 잃은 TFS 소스 제어

이런 오프라인 기능을 지원하는 건 반갑다만 팀 파운데이션 서버(Team Foundation Server) 는 처음부터 오프라인을 고려하고 만들어지지 않았다. 전략적으로 비주얼 스튜디오(Visual Studio) 를 사용하는 기업이나 단체를 대상하기 때문에 오프라인(Offline) 가능성이 매우 낮은 환경을 대상으로 하는 솔루션이다.

필자의 경우 예전부터 작업하던 모든 $tf 폴더의 용량이 1GB를 훨씬 넘었고, 이런 빈번하게 작업하는 폴더를 여럿 가지고 있다. (최근 용량이 많이 차지해서 과감하게 $tf 를 지워버렸다.)

SVN 또한 .svn 이라는 숨김 폴더가 있는데 이를 ‘Administrative Directory’ 라고 부른다. 이 관리 디렉토리는 SVN을 사용하면서 변경되는 파일의 정보를 저장한다. SVN도 마찬가지로 .svn 폴더의 용량이 증가하게 되는데, 이런 경우 작업 중인 디렉토리를 복사할 때 .svn 디렉토리도 함께 복사가 된다. 최근 SVN은 이 폴더가 최상위 루트에 하나만 생기도록 변경되어 작업 디렉토리마다 .svn 폴다를 신경써야 할 필요가 사라졌다.

git 으로 잘 알려진 대표적인 분산 제어 방식의 소스제어(Distributed Version Control) 또한 로컬의 스테이징 저장소(Staging Area)를 이용한다.

사실 팀 파운데이션 서버(Team Foundation Server) 는 애시당초 오프라인에 대한 대안이 없었다. 네트워크가 오프라인이 되고 파일을 체크아웃을 하면 로컬 작업 파일이 읽기 전용(Read Only) 파일 속성이 해제되고 서버와 연결이 끊겨도 수정이 가능하다. 다시 네트워크가 사용이 가능할 때 ’온라인 상태’로 변경할 수 있는데, 이 때 체크이웃된 사실을 서버에 통보하게 되고 서버는 이 때 체크이웃 상태로 변경한다. 오프라인 상태일 때의 변경 집합은 온라인 상태에서 병합하게 되는 시나리오를 가지게 되는데, 로컬에 저장했던 변경 기록은 병합할 때 충돌(conflict)를 줄일 수가 있다.

하지만 좋은 오프라인 정책이 있더라도 경험적으로 알 수 있은 것은 오프라인(서밋이 일어나지 않는)이 오래될 수록 충돌(conflict)은 피할 수 없다. 비교적 간단하게 병합(merge)할 수 있는 어느 정도의 단계를 넘어서면 병합 도구는 변경이 일어난 부분과 일어나지 않은 부분을 제대로 분간하지 못하는 상황까지 온다.

$tf 폴더는 생기는데, 이를 제한할 수 있는 방법이 없어…

어떤 이유던 간에 $tf의 용량은 점점 커진다. 그러나 이 폴더의 용량을 제한할 수 있는 설정은 존재하지 않는다. 그리고 git 을 함께 사용하는 개발자는 소스 코드가 보관된 폴더에서 .gitignore 에 $tf 를 제외할 수 있도록 설정을 하기 바란다.

다만, $tf 폴더가 가지는 몇 가지 장점이 있다. 그러나 오프라인(offline) 일 때 굳이 파일의 버전을 비교할 예외적인 상황도 없었고, 오프라인 일 때 파일 이름을 변경한 경우도 있으나 다시 온라인일 때 무리 없이 파일의 상태가 반영이 되었다. 그러므로 필자는 수 년을 사용하면서 이 장점을 얻기 위한 예외적인 상황을 거의 몇 번밖에 만나보지 못했다.

MSDN 에서 $tf 폴더에 대해 자세하게 기술이 되어 있지 않으나 참고가 필요한 분은 이 링크[2]를 통해 확인하기 바란다.


  1. References - Team Foundation Server - Trying to understand Server versus Local Workspaces
    http://blogs.msdn.com/b/willy-peter_schaub/archive/2011/11/30/team-foundation-server-trying-to-understand-server-versus-local-workspaces.aspx  ↩

  2. References - Team Explorer Everywhere의 새로운 기능
    http://msdn.microsoft.com/ko-kr/library/jj155781.aspx%23local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땡초 POWERUMC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