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 글을 월간 마이크로소프트 2012년 5월호 특집 기사로 다루어진 내용입니다. Visual Studio 11이 Visual Studio 2012로 변경됨에 따라 본문의 내용을 일부 수정하였습니다. 


[월간 마이크로소프트 5월호 특집기사] Windows 8 시대를 준비하는 Visual Studio 2012
[월간 마이크로소프트 5월호 특집기사] C++ 매트로 앱 개발을 위한 C++/CX 언어
[월간 마이크로소프트 5월호 특집기사] Windows 8 시대를 준비하는 Visual Studio 2012를 마치며


본 글 이외에 Visual Studio 팀 블로그를 함께 운영하는 강보람 MVP님의 "Welcome to Metro User Interface" 컬럼과 남정현 MVP님의 "Windows Server 8 미리 보기" 컬럼은 필자의 블로그에 기재하지 않은 점 또한 참고하기 바라며, 저작자의 동의하에 추후에 공개가 될 수 있습니다.



시대가 바뀌면서 Windows도 전통적인 모습에서 벗어나서 새로운 흐름을 만들고자 하는 노력이 시작된 것 같다. 물론 기존의 데스크 탑은 여전히 널리 사용될 것이다. 일상적인 업무에서 사용하는 응용 프로그램이 굳이 메트로 사용자 인터페이스 형태를 띌 필요는 전혀 없을 테니 말이다. 그리고 앞으로도 계속해서 기존의 데스크 탑을 타겟으로 하는 윈폼이나, WPF의 개발도 지속될 것이다. 하지만, 새로운 기회는 작은 틈에서 나오는 것이니 이 틈새를 잘 이해하기 위해서는 Windows 8의 메트로 환경을 잘 이해할 필요가 있다.

 

Windows 8과 Visual Studio 2012은 그야말로 N스크린에 감히 필수적인 환경이라고 말하고 싶다. 그 어떤 플랫폼도 데스크 탑과 테블릿, 모바일 등의 모든 기기와 환경 모두를 지원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다. 일반 사용자가 기기마다 사용하는 용도와 스타일이 다르고, 모바일 기기마다 해상도와 특징이 다르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하나의 개발 도구로 모든 상황을 대응할 수 있는 통합 개발 도구가 없는 것도 한 몫을 한다. 아니라고 말하는 독자도 있겠지만, 필자는 데스크 탑 환경까지 확장하는 N스크린을 말하는 것이고, 모든 N개의 스크린에서 똑같은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이런 관점에서 Windows 8과 Visual Studio 2012은 그 해답을 제시하고 있으며, 충분히 가치 있고, 도전해 볼만하다. 이런 이유로 벌써부터 필자는 매우 흥분이 된다.

 

그리고 이 글에서 모두 소개하기는 어려웠지만, Windows Server 8은 그 동안의 Windows 운영 체제가 보여주었던 정적인 모습을 탈피하여 대규모 데이터 센터가 아닌 비용 문제 때문에 고민이 많은 수 많은 중소 규모의 IT 인프라에서도 효율적으로 시스템을 운영하고 애플리케이션 개발자들이 핵심에만 접근할 수 있도록 도와줄 방법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메트로 스타일의 앱은 단순히 사용자 인터페이스에 관한 새로운 접근일 뿐만 아니라 데스크톱 가상화나 서버 관리자를 위한 새로운 종류의 서비스로 자리잡을 수 있다. 여전히 Charm Bar의 기능은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Application Contract를 정확하게 지원하는 서버용 메트로 앱을 만들어 서버 관리자의 일을 덜어내거나 전혀 새로운 경험의 터치 기반 KIOSK를 손쉽게 만들 수도 있을 것이다. 이것은 전적으로 여러분의 선택에 달려있는 일이 될 것이다. 더 나아가서, Windows Server 8의 여러 기술들이 각종 호스팅 환경은 물론 Windows Azure나 Amazon과 같은 Public Cloud Computing 환경에도 전면적으로 도입이 된다면 더 멋지고 유용한 서비스들이 대거 등장하지 않겠는가 하는 것이 개인적인 생각이다.

 

참고 자료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OWERUMC POWERUMC

Trackback Address :: http://blog.powerumc.kr/trackback/379 관련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크몬드 2012/08/02 10:0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재밌게 읽고 갑니다.